예비역 근황
안심본인인증
일 자
2009.04.04 03:24:27
조회수
1616
글쓴이
송기섭
제목 : 179기 헌병특기들!공원곰보빵 기억나는가!모여라!
미치도록덥던 68년 여름에 기본군사훈련 끝나고 헌병교육받을때, 내무반곁 공원매점의
곰보빵은 왜그리도맛있던지, 모두 기억하고 동감하지?
하얀눈이쌓인 12월 예하부대에배치되서 고생한일을생각하면 그때 유별나게 악질이었던
고참놈들은 지금도 생생하게기억난다. 서울마포의+병준, 대전의+윤호,+삼식,
이고참들은 생각만해도 경끼나네!  지금도 그인간성으로 살까싶다.
제대 1년남겨놓고 백령도가서 근무했는데 거기는 전우들이 우애있고,따뜻하고
참좋던데...  12월에 예하부대처음가서 바로위고참이 배속신고를 시키는데 다짜고짜
눈이 뭣같이생겼다고 침상위에서 내 명치끝을 발로차서 죽는줄알았네,서울놈!
지금도 만나면 죽여버리고싶은 충동을느끼니 ....  인간백정들이지....
지금같으면 총맞아죽지!  잠도 안재우고 괴롭히더니, 지겨운인간들.
김신조때문에 제대가 2개월씩 연장되서 눈깔들이 뒤집혔더구먼. 아마 지금도
인간성 그럴꺼야,그인간들! 간혹 마포쪽을가면 그 고참놈생각이나더구먼. 그동네산다고했었기에...  이제 세월이 흘렀으니 잊을때도됐건만  너무당해서 억울해서 몇마디썼다.
보고싶은 동기들! 혹시라도 이글읽거든 글좀남기소!
부산 동기 수덕이! 자네도 고생많이했지? 그때야 모두 죽을맛이었지...
모두 건강하세...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수정 삭제
목록으로
다음글 572기, 574기 입대일자 를 알고 싶습니다.
이전글 179기 동기생송기섭